1인 가족에 대한 정책적 차별과 편견을 유발할 수 있다